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 갤S8 화면 낙하충격에 잘 깨져…갤S7보다 취약"

품질보증업체 스퀘어트레이드 낙하실험 결과

(서울=연합뉴스) 이 율 기자 = 삼성 갤럭시 S8의 화면이 갤럭시 S7이나 S7엣지에 비해 떨어뜨렸을 때 더 잘 깨진다는 실험결과가 나왔다고 블룸버그통신이 25일 보도했다.

품질보증업체 스퀘어트레이드가 갤럭시 S8과 S8플러스에 대해 각종 낙하실험을 실시한 결과, '인피니티(Infinity·무한대) 디스플레이'로 널리 광고된 베젤리스 디자인의 두 기종은 앞선 기종보다 화면이 더 잘 깨지는 경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제이슨 시실리아노 스퀘어트레이드 글로벌 크리에이티브 부국장은 "S8은 전면 유리 디자인 덕택에 아름다운 휴대전화일지 몰라도, 어떤 각도로 떨어뜨렸건 극도로 잘 깨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실험은 갤럭시 S8과 S8플러스를 1.8m 높이에서 포장된 보도로 전면·후면·측면에서 떨어뜨리는 형태로 이뤄졌다.

실험 결과, 어떤 각도에서 떨어뜨렸건 갤럭시 S8과 S8플러스 화면은 깨졌고, 각 모서리에서는 조그마한 유리 덩어리가 떨어져 나갔다. 전면유리로 된 기기인 관계로 후면으로 떨어뜨리는 경우가 가장 민감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두 기기는 수중낙하 실험에서는 좋은 성과를 냈다. 1.5m 높이의 물에 30분간 빠뜨렸다가 꺼낸 결과, 오디오가 살짝 약하게 나온 것 외에는 멀쩡했다고 스퀘어트레이드는 설명했다. 오디오 상태는 30분 뒤 정상으로 돌아왔다.

두 기기는 무엇인가 고장 났을 때 수리가 가능한지와 관련한 실험에서는 내부부품들은 상대적으로 수리하기가 쉬웠지만, 앞뒤 유리패널을 붙이는 접착제가 너무 센 데다 배터리에 접근이 힘들어 수리가 어려운 것으로 판명됐다.

yulsi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5 11: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