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軍 "北, 창군절 맞아 직접적 도발 동향은 없어"

송고시간2017-04-25 11:13

해군 "美 핵잠 훈련계획 없어…승조원 휴식·군수적재 위해 입항"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합동참모본부는 25일 북한이 군 창건 기념일을 맞아 직접적인 도발 움직임을 보이지는 않고 있다고 밝혔다.

노재천 합참 공보실장은 이날 국방부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현재까지 직접적인 도발과 관련된 특이 동향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며 "그러나 모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확고한 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답했다.

노 실장은 북한의 군사 도발 이외 움직임에 관해서는 "우리 정부 당국이 포착한 내용 중에는 중앙보고대회, 각종 축하행사 등 예년과 유사한 활동들이 확인된 바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장욱 해군 공보팀장은 브리핑에서 부산에 입항한 미 핵추진 잠수함 미시간함(SSGN 727)의 활동 계획에 관한 질문에 "승조원 휴식, 군수 적재차 입항 예정으로, 현재까지 확인된 바 훈련 계획은 없다"며 "미측 일정에 따라 차후 활동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 팀장은 미시간함의 출항 일정에 관해서는 "세부 출항 일정은 미국 측에서 별도 공지를 할 것으로 알고 있다"고 덧붙였다.

ljglo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6033800007

title : 올해 가장 치명적인 공격수, 호날두·레반도프스키 아닌 무리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