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승용 "연대라는 글자는 구시대 박물관으로 보냈다"

송고시간2017-04-25 10:39

"선대위서 통합내각 구성방식 논의…자유한국당은 제외"

주승용 원내대표 정책회의 발언
주승용 원내대표 정책회의 발언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국민의당 주승용 원내대표(가운데)가 13일 오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원내정책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17.4.13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박수윤 기자 = 국민의당 주승용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은 25일 바른정당과의 연대 가능성에 대해 "연대라는 글자는 구시대의 박물관으로 보냈다"고 말했다.

주 위원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회의에서 바른정당 의총과 관련한 이야기는 아예 안 나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주 위원장은 "오늘 회의에선 통합내각 구성방식, 예를 들어 득표율에 따라 내각을 구성하는 게 필요하다는 논의가 있었다"면서 "우리당은 연대에 대해서는 선을 그은 지 오래됐다"고 강조했다.

주 위원장은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이 지난 주말 바른정당 이종구 정책위의장과 회동한 것을 두고는 "여러 사람을 만나는 차원이었을 뿐 그것(단일화)을 논의하려고 만난 것은 아니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득표율 기준으로 통합내각을 구성하는 방안과 관련해 "하나의 방안일 뿐"이라면서 "자유한국당은 제외한다. 정체성이 다른 곳과는 함께할 수 없다"고 말했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