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安측, 바른정당 단일화 제안에 "정치인에 의한 인위적연대 거부"

송고시간2017-04-25 09:23

"우리의 입장은 명확, 국민에 의한 연대만 가능하다:

안측, 단일화 제안에 인위적 연대 거부 (PG)
안측, 단일화 제안에 인위적 연대 거부 (PG)

[제작 조혜인, 최자윤]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선대위의 손금주 수석대변인은 25일 바른정당이 제안한 안철수·홍준표·유승민 후보 간 단일화에 대해 "정치인에 의한 인위적 연대는 거부한다"고 밝혔다.

安측, 바른정당 단일화 제안에 "정치인에 의한 인위적연대 거부" - 1

손 대변인은 이날 여의도 당사 브리핑에 바른정당의 제안에 대한 질문에 "저희 당의 입장은 항상 명확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오직 국민에 의한 연대만 가능하다. 저희는 국민의 선택을 받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오전 9시에 열리는 국민의당 선거대책위원회 회의에서 단일화 제안을 논의할지에 대해서는 "아직 안건으로 올라와 있지 않다"며 "명확하게 정식 안건이라고 말씀드리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날 저녁 예정된 JTBC 주최 대선후보 초청 토론회에 대해서는 "안철수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바른정당은 전날 밤 소속의원 33명 중 31명이 참석한 마라톤 의총을 통해 안철수·홍준표·유승민 후보 간 '3자 원샷 단일화'를 제안했다.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