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헤일리 美유엔대사, 北핵실험시 군사타격 시사…"대통령 개입"

송고시간2017-04-25 01:48

한국계 미국인 김상덕 北억류는 '대미 협상카드' 의도로 분석

헤일리 美유엔대사, 北핵실험시 군사타격 시사
헤일리 美유엔대사, 北핵실험시 군사타격 시사

(워싱턴 AP=연합뉴스)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가 24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헤일리 대사는 이날 미 방송사와의 인터뷰에서 "그(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가 우리에게 무엇인가를 하도록 이유를 제공하지 않는다면, 우리도 무엇인가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실험, 미군기지 공격 등의 도발을 한다면 군사행동까지도 할 수 있다는 경고로 풀이된다. 헤일리 대사는 북한이 추가 핵·미사일 실험을 하면 "대통령이 개입해 어떻게 할지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ymarshal@yna.co.kr

(유엔본부=연합뉴스) 김화영 특파원 =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는 북한이 6차 핵실험 등의 도발을 감행한다면, 미국은 북한에 대한 군사적 타격도 배제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헤일리 대사는 24일(현지시간) NBC, CBS 등 미국 방송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그(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가 우리에게 무엇인가를 하도록 이유를 제공하지 않는다면, 우리도 무엇인가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미국이 먼저 북한을 공격하지는 않겠지만,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실험, 미군기지 공격 등의 도발을 한다면 군사행동까지도 할 수 있다는 경고로 풀이된다.

북한이 추가 핵·미사일 실험을 하면 어떻게 되느냐는 질문이 나오자 헤일리 대사는 "그렇다면 대통령이 개입해 어떻게 할지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유엔 안보리에 참석한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
유엔 안보리에 참석한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헤일리 미 유엔대사, 北핵실험시 군사타격 시사…"대통령 개입"

헤일리 미 유엔대사, 北핵실험시 군사타격 시사…"대통령 개입" 니키 헤일리 유엔 주재 미국대사는 북한이 6차 핵실험 등의 도발을 감행한다면, 미국은 북한에 대한 군사적 타격도 배제하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습니다. 헤일리 대사는 미국 방송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김정은이 이유를 제공하지 않는다면, 미국도 행동하지 않겠지만, 북한이 추가 핵·미사일 실험을 하면 대통령이 개입해 어떻게 할지 결정을 내릴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는 미국이 먼저 북한을 공격하지는 않겠지만,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 발사실험, 미군기지 공격 등의 도발을 한다면 군사행동까지도 할 수 있다는 경고로 풀이됩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 4409(제보), 카톡/라인 jebo23

미국 관리들은 "모든 옵션이 테이블 위에 있다"며 대북 군사행동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지만, 현 단계에서는 북한의 '추가 도발 억제'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

헤일리 대사도 "그동안 '미국은 싸움을 하려는 게 아니다'라고 말해왔지 않느냐"면서 "지금 그들은 패닉 상태인 것 같은데, 북한이 미국에 싸울 이유를 주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중국이 북한에 압력을 행사하는 것을 환영하면서 "대북 압박을 앞으로도 계속 보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북한이 아동 지원사업을 해온 것으로 알려진 한국계 미국인 김상덕(58) 씨를 억류한 데 대해 헤일리 대사는 "대미 협상카드로 쓰려는 것 같다"는 견해를 보였다.

이어 "우리가 지금 마주한 상대는 몽둥이를 마구 휘두르는 지도자"라며 "(김정은 위원장이) 말을 통해서든, 행동을 통해서는 북한 주민에게 자신의 근육을 과시하려는 것 같다"고 말했다.

김씨에 대해서는 "우리는 모든 (억류) 미국인이 건강하게 살아서 공정한 대우를 받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중국 연변과기대 교수 출신인 김씨가 지난 21일 오후 귀국 중 평양국제공항에서 북한 당국에 체포되면서 북한에 억류된 미국인은 모두 3명으로 늘었다.

quinte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