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순사건 유족회, 특별법 대선 공약 채택 촉구

송고시간2017-04-24 11:30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전남 동부권 6개 유족회로 구성된 여순사건 유족협의회와 여수지역사회연구소는 24일 여수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순사건 특별법' 대선 공약 채택과 제정을 촉구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여순사건과 관련한 희생자와 유가족에 대해 국가 차원의 명예회복을 위한 진실규명 및 위령 기념사업 방안이 필요하다"며 "다가오는 2018년 여순사건 70주기를 맞아 지역민의 명예회복과 유족 지원을 위한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정부와 국회 차원의 관심과 환기를 유도하기 위해서도 특별법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여순사건 유족회 기자회견
여순사건 유족회 기자회견

이어 "여순사건은 제주 4·3사건과 쌍생아와 같은 사건"이라며 "진상을 규명하고 희생자와 유족들의 명예회복을 위한 단독 특별법을 공약하고 제정해 줄 것을 대선 후보들에게 강력히 요구한다"고 덧붙였다.

여순사건은 1948년 10월 19일 전남 여수시 신월동에 주둔하던 국방경비대 제14연대 소속군인 일부가 제주 4·3사건 진압에 대한 제주 출병을 거부해 정부군의 진압과 사후 토벌 과정에서 무고한 민간인 1만여명이 희생당하고 일부 군경이 피해를 본 사건이다.

kj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71016120400009

title : [PRNewswire] A Grand Launch of 2017 Canton Tower Science & Technolo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