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시종 "청남대에 임시정부 주석 유품·기념물 전시"

송고시간2017-04-24 11:32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이시종 충북지사는 24일 "(옛 대통령 별장인) 청남대에 임시정부 시절 주석들의 기념물, 유품 등을 함께 전시하는 것을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시종 충북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시종 충북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지사는 이날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청남대가 해방 이후 대통령만 기리는 것이 아니라 임시정부 시절로 거슬러 올라가 관련 자료를 관리할 필요가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서울시가 임시정부 기념관 조성을 보훈처와 협의해 올해부터 추진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청남대 역시 임시정부 관련 전시사업을 준비하고, 관련 예산은 행정자치부와 협의하라"고 주문했다.

청남대는 1983년 건설돼 대통령 별장으로 사용하다 2003년 4월 노무현 전 대통령이 관리권을 충북도에 넘겼다. 이곳에는 역대 대통령들이 사용한 물품 등이 전시돼 있고, 전두환·노태우·김영삼·김대중·노무현·이명박 대통령길도 조성됐다.

이 지사는 또 "5월 9일 새 정권이 들어서면 곧바로 정부에 (대선 후보가 채택한) 충북공약을 설명할 수 있도록 세부계획을 준비하라"며 "(충북도가 요구한 공약 가운데) 대선 후보들이 받아들지 않은 것은 지방 공약으로 관리될 수 있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또 "세종역 신설에 대해 대선 후보들이 사실상 반대 입장을 밝혀 범도민대책위원회가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며 "대선 이후에도 이행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라"고 당부했다.

bw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6148300505

title : [인턴액티브] "화장 안 했더니 아프냐고?…여직원 복장품평 이제 그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