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일본·동남아 관광객 체험관광상품 개발한다

송고시간2017-04-24 11:15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서울시는 중국인 단체 관광객이 빠진 자리를 채우기 위해 일본과 동남아 지역 개별 관광객을 위한 체험관광상품을 개발한다.

서울시는 28일부터 다음 달 19일까지 제1회 우수 체험콘텐츠 발굴 공모전을 한다고 24일 밝혔다.

떡, 전통주, 한지 등 전문가에게 배우는 장인체험, 길거리 음식 즐기기나 한강 치맥 체험, 한옥에서 한복입고 전통놀이, 전통 자수 만들기, 대학로 연극 관람 후 배우와 만남, 수상·겨울레저, 한류스타 화장법 따라하기, 외국인 장애인 관광, 가이드와 함께 하는 축제 체험 등이 예시로 제시됐다.

체험형 콘텐츠를 가진 개인이나 단체가 상품화와 홍보마케팅 계획을 담은 신청서를 내면 된다.

태국, 베트남, 말레이시아어 등 소수 언어를 제공하거나 이슬람 기도실을 설치하는 등 동남아·아랍 관광객을 배려하는 콘텐츠는 우대한다.

공모에서 뽑힌 콘텐츠는 상금과 함께 기획, 외국어 번역, 사진·영상 등이 통합 지원된다.

개발이 완료되면 서울 체험관광상품 모바일장터 원모어트립에 올라간다.

서울시는 하반기에 2차 공모전을 하는 등 연내 20개 이상 체험관광상품을 개발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내손안에 서울 홈페이지(mediahub.seoul.go.kr)를 참고하면 된다.

명동거리 활보하는 동남아 관광객
명동거리 활보하는 동남아 관광객

merci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6145100060

title : 불어난 중랑천에 빠진 8살 어린이 경찰관이 구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