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리 공간정보 기술로 아프리카 지질·광물자원 지도 제작

송고시간2017-04-24 11:00

최병남 국토지리정보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병남 국토지리정보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아프리카의 지질·광물자원 정보를 지도상에 표시하는 자원공간 정보 구축 사업에 우리나라의 공간정보 기술이 적용된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국토지리정보원과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은 25일 아프리카 자원공간 정보 구축 사업에 협력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아프리카 자원공간 정보 구축 사업은 아프리카 자원의 체계적인 관리와 발굴을 위해 유엔과 월드뱅크, 아프리카연합이 공동으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두 기관은 국제기구 및 아프리카 국가와 공동협력 대응 방안을 마련하고 사업 관리·성과물 품질관리에 나서는 한편 자원공간 정보 분야의 기술개발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사업의 성과가 가시화되면 향후 국내 기업이 아프리카 기반시설 구축 등 관련 사업을 추진할 때 유리한 고지를 점할 수 있을 것으로 국토지리정보원은 기대했다.

최병남 국토지리정보원장은 "아프리카 자원공간 정보 구축이라는 알찬 결실을 거두려면 양 기관의 적극적인 협력과 지속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라며 "아프리카의 지속가능한 개발과 국내 기업의 해외진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큰 성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719137900063

title : 태풍 '다나스' 북상…대전시 비상 대응 체제 돌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