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고 빈발 기계식주차장…안전교육 안받은 관리자 수두룩

송고시간2017-04-24 07:47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안전의무교육을 받지 않은 무자격 관리자를 기계식 주차장에 근무시킨 건물주와 건물 관리자가 무더기로 경찰에 입건됐다.

부산 영도경찰서는 24일 주차장법 위반 혐의로 입주자 대표 김모(55) 씨 등 2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주차장 안전교육 여부 점검하는 경찰 [연합뉴스 자료사진]
주차장 안전교육 여부 점검하는 경찰 [연합뉴스 자료사진]

김씨 등은 올해 2월부터 4월까지 교통안전공단에서 실시하는 4시간 이상의 안전교육을 받지 않은 주차 관리인을 기계식 주차장에 근무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주차 관리인을 채용하면서 의무사항인 안전교육을 받지 않은 상태로 주차장 운영을 맡겼다고 경찰은 전했다.

정부는 주차타워에서 차량이 추락하는 등 기계식 주차장 안전사고가 빈발하자 지난해 2월 주차장법을 개정해 20대 이상의 기계식 주차장 관리인은 교통안전공단의 안전교육을 의무적으로 받도록 했다.

2010년부터 2016년까지 전국에서 모두 38건의 기계식 주차장 사고가 발생해 20여 명이 사망했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