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튤립축제 25주년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조성

송고시간2017-04-21 10:28

원산지 터키 대사 초청 기념식…터키는 여행권·호텔숙박권 선물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튤립도입 25주년과 한국·터키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포시즌스가든에 터키국기 문양을 새긴 '터키 튤립 가든'을 조성했다. 에버랜드는 21일 주한 터키 대사 부부를 초청해 기념식을 열었다. 2017.4.21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에버랜드가 튤립축제 25주년을 기념해 '터키 튤립 가든'을 만들어 터키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에버랜드는 21일 튤립의 원산지인 터키의 아르슬란 하칸 옥찰(Arslan Hakan Okcal) 주한 대사 부부를 초청해 튤립축제의 메인 정원인 포시즌스 가든에 만든 터키 튤립가든을 소개하는 기념행사를 열었다.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튤립도입 25주년과 한국·터키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포시즌스가든에 터키국기 문양을 새긴 '터키 튤립 가든'을 조성했다. 21일 주한 터키 대사 부부를 초청해 기념식을 열었다. 2017.4.21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에버랜드와 튤립은 각별한 인연을 가진다.

에버랜드는 자연농원 시절이던 지난 1992년 튤립을 소재로 한 꽃 축제를 우리나라 최초로 도입해 올해로 25주년을 맞았다. 에버랜드 튤립축제는 지금까지 약 3천500만명이 다녀간 국내 대표 봄꽃 축제가 됐다.

당시 에버랜드는 기온이 낮아 4월 중순에야 봄꽃이 피는 기후적 단점을 극복하고자 비교적 오래 꽃이 피고 색이 강렬한 튤립을 축제용 꽃으로 선택해 성공했다.

중앙아시아에서 야생화였던 튤립은 터키지역에서 11세기 무렵 재배가 보편화됐고, 16세기 후반에야 터키에서 유럽으로 전해졌다. 많은 사람들이 튤립의 원산지로 생각하는 네덜란드는 튤립을 상업적으로 발전시킨 나라다.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에버랜드 '터키 튤립 가든'

(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가 튤립도입 25주년과 한국·터키 수교 60주년을 기념해 포시즌스가든에 터키국기 문양을 새긴 '터키 튤립 가든'을 조성했다. 에버랜드는 21일 주한 터키 대사 부부를 초청해 기념식을 열었다. 2017.4.21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에버랜드는 또 튤립 뿐 아니라 터키와는 다른 각별한 인연도 있다.

에버랜드 초입인 마성IC일대가 터키군이 6·25 전쟁 당시 치열한 전투를 벌인 곳으로, 이곳에는 터키군 참전용사비가 세워져 있다.

에버랜드가 터키 튤립 가든을 조성한 것은 이같은 터키와의 인연에 감사함을 전하기 위함이다.

기념식에 참석한 김봉영 삼성물산 리조트부문 사장은 인사말에서 "튤립축제 25주년을 맞아 튤립의 원산지 터키와의 각별한 인연을 소개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한다"면서 "에버랜드가 보유한 식물경쟁력을 기반으로 문화적 가치를 더한 품격있고 의미 있는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아르슬란 하칸 옥찰 대사는 "에버랜드가 터키와의 인연을 기리기 위해 터키만의 특별한 코너를 마련해 준 것에 대해 고맙게 생각한다"며 "많은 한국 분들이 이곳을 찾아 터키의 문화를즐기길 기대하며, 한국과의 우호 관계가 더욱 돈독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화답했다.

터키 튤립 가든 조성에 대한 보답으로 터키문화관광부와 터키항공은 터키 왕복여행권과 5성급 호텔 숙박권을 에버랜드를 찾는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선물로 제공했다.

에버랜드는 터키문화관광부, 터키항공과 함께 에버랜드 페이스북(facebook.com/witheverland)을 통해 '튤립의 고향 맞추기' 이벤트를 23일까지 진행하며 정답자 중 2명을 추첨해 터키 왕복항공권과 5성급 호텔 숙박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옥찰 대사와 김봉영 사장은 기념식 직후 일일 튤립 홍보대사로 나서 에버랜드 방문객들에게 튤립 화분을 증정하며 터키의 문화를 함께 알리기도 했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