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럽증시, 기업실적 호조에 상승 출발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유럽 주요국 증시가 20일 대체로 상승세로 출발했다.

범유럽지수인 유로 Stoxx 50지수는 이날 오후 4시 33분(한국시간) 전거래일보다 0.42% 오른 3,435.28에 거래됐다.

영국 런던의 FTSE 100 지수도 0.12% 상승한 7,122.89였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지수는 오후 4시 48분 기준 0.51% 뛴 5,029.09를 나타냈다.

다만 같은 시각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지수는 0.08% 빠진 12,006.43을 보였다.

종목별로는 프랑스 광고업체 퓌블리시스가 1분기 매출이 23억3천만 유로로 전년 동기보다 1.6% 늘었다고 발표했다. 이 영향으로 주가는 장 초반 2.54% 상승했다.

영국 헤지펀드 맨그룹도 1분기에만 운용자산이 30억 달러 늘어났다고 밝히면서 주가가 3.25% 뛰어올랐다.

한편 전날 미국 시장에서 4% 가까이 빠졌던 국제유가는 반등세로 돌아섰다.

아시아시장에 이어 유럽시장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5월 인도분은 전날 종가보다 0.38% 오른 배럴당 50.63달러에 거래되며 50달러 선을 지켰다.

6월 인도분 북해 브렌트유도 0.45% 오른 배럴당 53.17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칼리드 팔리흐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장관은 미국 CNBC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산유량 감산 연장이 여전히 가능한 옵션이라고 발언해 국제유가 진정에 힘을 보탰다.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0 17: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