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환경연합 "미세먼지 기준·모니터링 강화해야"

(울산=연합뉴스) 이상현 기자 = 울산환경운동연합은 '울산시 미세먼지 예보 및 경보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미세먼지 기준을 상향 조정해야 한다고 20일 밝혔다.

울산환경연합 미세먼지 대책 기자회견
울산환경연합 미세먼지 대책 기자회견

환경연합은 이날 울산시청에서 미세먼지 절감 대책 기자회견을 열고 "울산 미세먼지 배출원의 절반 이상은 산업체"라며 "현재 21개인 측정소를 늘려 모니터링을 강화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산업체에서 배출하는 발암물질로부터 시민 건강을 지키기 위해 '대기오염·발암물질 안전관리지원센터' 설립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울산시교육청은 WHO 권고에 따라 미세먼지인 PM10이 50㎍/㎥이나 초미세먼지인 PM2.5가 25㎍/㎥를 넘는 날 체육 등 모든 수업을 금지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leey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0 16: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