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학교법인 영남학원, 노석균 전 영남대 총장 징계 결정

송고시간2017-04-20 14:57

"임기 중 대학 재정관리 부실하게 한 점 고려"


"임기 중 대학 재정관리 부실하게 한 점 고려"

(경산=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학교법인 영남학원은 지난해 말 사임한 노석균 전 영남대 총장에게 중징계를 내리기로 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사회는 노 전 총장이 임기 중 관사 이사비용을 과다 지출하고 대학 재정관리를 부실하게 한 점이 인정된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영남대는 조만간 징계위원회를 열어 노 전 총장에 대한 징계 수위를 결정할 예정이다.

노 전 총장은 영남학원이 지난해 특별감사를 한 뒤 보직교수 2명에게 중징계, 직원 2명에게 경징계를 하도록 대학에 요구하자 이들에 대한 선처를 요구하며 자진 사임했다.

이천수 영남학원 이사장은 최근 이사회에 사의를 표명, 7월 임기 만료와 함께 물러날 예정이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