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이티 대통령, 한세실업 아이티공장 방문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조브넬 모이즈 아이티 신임 대통령이 최근 의류 업체인 한세실업의 아이티 공장을 방문했다고 한세실업이 20일 밝혔다.

모이즈 대통령은 지난 12일 아이티 수도 포르토프랭스에 있는 한세실업 아이티 공장을 찾았다.

생산거점 다각화를 추진하고 있는 한세실업은 지난해 포르토프랭스의 소나피 공단에 진출했다.

현재 한세실업 아이티 50·21공장 등에 현지 근로자 500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한세실업은 이곳을 향후 생산인력 2만∼3만 명의 대규모 생산기지로 키울 계획이다.

모이즈 대통령은 "아이티 고용 창출을 위해 '한세실업 프로젝트'는 최우선 정책과제이며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고 한세실업은 전했다.

모이즈(가운데) 아이티 대통령이 지난 12일 포르토프랭스에 있는 한세실업 공장을 방문해 근로자를 격려하고 있다[한세실업 제공=연합뉴스]
모이즈(가운데) 아이티 대통령이 지난 12일 포르토프랭스에 있는 한세실업 공장을 방문해 근로자를 격려하고 있다[한세실업 제공=연합뉴스]

sungjin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0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