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 영도구에선 6월부터 시속 50㎞ 이하로 운행해야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 영도구 주요 도로의 차량 제한속도가 오는 6월부터 시속 60㎞에서 50㎞로 낮춰진다.

그 외 이면 도로는 제한속도가 시속 30㎞로 하향 조정된다.

부산시와 부산경찰청은 교통사고와 사망자를 줄이기 위한 '안전속도 5030'을 영도구에서 5∼6개월간 시범 시행한 뒤 사고 예방 효과가 있으면 부산 시내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20일 밝혔다.

부산 영도구 6월부터 제한속도 50㎞로 하향 [부산경찰청 제공=연합뉴스]
부산 영도구 6월부터 제한속도 50㎞로 하향 [부산경찰청 제공=연합뉴스]

영도구는 왕복 2차로 이하의 좁은 도로가 전체의 84.9%를 차지해 하루 평균 차량 통행속도가 시속 32.8㎞에 머물고 새벽 시간에도 시속 44.2㎞ 수준이어서 주요 도로 제한속도를 50㎞로 낮춰도 무리가 없다는 판단에서다.

태종로와 절영로 등 7개 주요 도로의 제한속도는 시속 50㎞, 청학로 등 400여 개 이면 도로의 제한속도는 시속 30㎞가 된다.

부산시 등은 오는 24일 경찰청 자문단의 현장 방문에 이어 25일 교통안전 시설 심의를 거쳐 5월 말까지 전광판 설치와 표지판 교체 등 준비 작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youngky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0 11: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