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해골 물 마시고 득도…'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 개관

(평택=연합뉴스) 김종식 기자 = 신라 고승 원효대사가 해골 물을 마시고 득도 한 곳으로 알려진 경기도 평택시 포승읍 원정리 수도사(修道寺·전통사찰 제28호)에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이 오는 21일 개관한다.

체험관은 지난 2006년 원효대사 오도(悟道·깨달음)성지 학술조사를 근거로 추진, 국비와 시비 등 30억 원을 들여 수도사 경내 1천56㎡에 첨단전시실, 토굴체험실, 오도체험실 등을 갖춰놓고 있다.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 [평택시청 제공=연합뉴스]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 [평택시청 제공=연합뉴스]

모든 것은 마음에서 비롯된다는 일체유심조(一切唯心造)를 주제로 한 문화콘텐츠로 구성되어 있으며, 수도사에 위탁해 운영하게 된다.

시는 이 시설을 수도사의 탬플라이프(1일 체험)와 템플스테이(1박 체험), 사찰음식 체험(쿠킹클래스)과 연계해 관광 인프라로 활용할 계획이다.

토굴체험장 [평택시청 제공=연합뉴스]
토굴체험장 [평택시청 제공=연합뉴스]

또 오도성지 위상 강화를 위한 학술 세미나 등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수도사는 원효대사가 당나라 유학길 중 평택시 포승읍 원정리 옛 수도암지 인근 토굴에서 잠을 자다 해골에 담긴 물을 마시고 일체유심조를 깨달은 곳이다.

시 관계자는 "단국대의 원효대사 오도성지 학술조사 용역, 문화체육관광부의 원효대사 순례길 연구용역 자료 등을 근거로 수도사에 원효대사 깨달음 체험관을 설치했다"며 "관광해설사를 배치해 관광객의 편의를 돕겠다"고 밝혔다.

jong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20 07: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