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돈 많이 벌었다더라'…롤스로이스 강도미수 3인조 검거

송고시간2017-04-17 20:03


'돈 많이 벌었다더라'…롤스로이스 강도미수 3인조 검거

서울 강남경찰서
서울 강남경찰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현혜란 기자 = 서울 강남 한복판에서 롤스로이스 차량에 타려던 40대 남성을 습격한 괴한 3명이 모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달 12일 강남구 청담동에서 전기충격기를 들고 강도질을 하려다 미수에 그치고 달아난 주범 김모(36)씨를 검거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은 범행 당일 공범인 김모(34)씨를, 이달 13일 이모(18)씨를 각각 체포해 구속했다.

두 사람은 경비업체 소속 직원 동료 사이로 제삼자의 소개를 통해 이날 붙잡힌 주범 김씨와 범행 당일 만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강남구에서 스크린골프장을 운영하는 피해자 A(41)씨가 최근 큰돈을 벌었다는 소문을 듣고 범행을 모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세 사람 외에도 일부 공모자의 신병을 확보했으며, 추가 공범이 있는 것으로 보고 수사를 이어가고 있다.

run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1127000100011

title : [알림] 연합뉴스 콘텐츠 저작권 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