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 "펜스 韓방위공약 재확인 환영…사드배치, 차기정부 결정"

"차기 정부 출범 후 대통령 미국 방문 희망…한반도 문제 평화적 해결"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최평천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17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와 미국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만나 굳건한 한미동맹을 강조한 데 대해 "부통령의 대 한국 방위공약 재확인을 환영한다"면서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배치는 차기 정부에서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 선대위 윤관석 공보단장은 논평에서 "북핵 문제든, 사드배치 문제든 한반도 안보 문제 해결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한미동맹에 기초한 한미 간 긴밀한 협력"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윤 단장은 "우리 국민의 생명과 재산이 걸린 중대한 사안에서 한국의 입장이 존중돼야 한다"며 "사드배치 문제도 차기 정부에서 미국과 긴밀하고 충분한 협의를 거쳐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황 대행과 펜스 미 부통령 공동 발표
황 대행과 펜스 미 부통령 공동 발표(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와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1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서 면담을 마친 뒤 공동 발표를 하고 있다.
srbaek@yna.co.kr

그는 "미국은 자유민주주의 수호를 위해 함께 싸운 우리의 혈맹"이라며 "한미동맹은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필수불가결한 토대"라고 강조했다.

이어 "시급한 북핵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제재에서 협상까지 모든 수단을 동원하는 과감하고 근원적인 접근이 필요하다"며 "이런 측면에서 미국 트럼프 행정부의 북핵 문제 해결 의지를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북핵 등 한반도 안보 문제는 평화적으로 해결돼야 하고 평화적으로 해결할 수 있다"며 "차기 정부가 출범하면 우리 대통령이 최대한 이른 시일 내 미국을 방문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한반도 문제 해결 방안을 협의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p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9: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