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원진 "홍준표 보수 우파 대표할 수 없다"

송고시간2017-04-17 18:01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새누리당 조원진 대선 후보는 17일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는 보수 우파를 대표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조 후보는 지역구인 대구 달서구 감삼동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홍 후보는 지지율 6∼7%를 넘지 못해 딜레마에 빠져 있을 것이다"며 "홍 후보는 금방 그만둘 후보다"고 말했다.

그는 "자유한국당 의원 93명 중 국민의당과 단일화를 반대할 의원은 10명도 안 된다"며 "대선 후 국민의당과 연합정부를 구성하는 등 야합하려고 한다"고 비판했다.

이어 "이는 대통령 선거 사상 처음으로 우파 없는 불행한 선거를 치르는 것이고 보수 스스로 궤멸하게 되는 것"이라며 "이 점을 심각하게 받아들여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지난 8일 네이버에서 4시간 30분 동안 제가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다크호스로 부상하고 있다"며 "곧 자유한국당에서 조원진 중심으로 단일화를 해야 한다는 말이 나올 것이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 배치 문제를 두고는 "북핵을 막지 못한 우리가 죗값으로 치르는 최소한의 방위책이다"고 주장하고 "안보를 지키기 위해 똘똘 뭉쳐야 한다"고 했다.

또 "삼성은 좌·우파 모든 대통령 임기 중에 해달라는 대로 다 해주는 집단이다"며 "이재용 부회장 구속으로 앞으로 우리나라 경제에 큰 위기가 올 것이다"고 말했다.

조 후보는 대구 달성공원, 범어네거리, 서문시장 등을 오가며 거리 유세를 했다.

오는 18일 경북, 19일 부산·경남 등 전국에서 대권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모두발언하는 조원진
모두발언하는 조원진

새누리당 조원진 대선 후보가 17일 오후 대구 달서구 사무실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2017.4.17
sunhyung@yna.co.kr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