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安측 "文 아들 입사동기는 K씨…참여정부 인사 관련 의혹"

송고시간2017-04-17 16:51

이용주 대변인 "K씨 채용에 참여정부 인사 관련있다는 제보받아"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박수윤 기자 = 국민의당이 민주당 문재인 후보의 아들 준용씨와 함께 한국고용정보원 채용에 단둘이 응시한 K 씨의 실명을 공개하고 K 씨가 참여정부 인사와 관련됐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安측 "文 아들 입사동기는 K씨…참여정부 인사 관련 의혹" - 1

국민의당 이용주 공명선거추진단장은 17일 "문재인 후보의 아들 준용씨와 함께 고용정보원에 부정채용된 의혹을 받는 K씨의 이름이 K○○로 밝혀졌다"고 말했다.

이 단장은 이날 여의도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K씨는 2007년 1월 고용정보원에 입사한 뒤 2016년 3월 퇴사했다"며 "부정채용 의혹이 제기되자 페이스북 이름을 바꾸고 개인정보와 친구명단 등을 모두 지웠다"고 밝혔다.

이 단장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K 씨가 참여정부 인사와 관련됐다는 제보를 받았다"며 "국회 환노위 소속 의원이 직접 가도 고용정보원이 관련 정보를 안 보여줬다"고 말했다.

국민의당 김유정 선대위 대변인도 K씨와 관련한 논평을 내고 "문준용과 K 두 사람이 무슨 배경으로 특혜 채용됐고, 이 과정에서 어떤 비리가 은폐됐는지 의혹을 낱낱이 규명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 대변인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사실상 네티즌 수사대에 도움을 요청하는 심정으로 K 씨의 실명을 공개했다"고 설명했다.

kind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