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구시 동남아 관광시장 개척 나선다

권영진 시장이 단장 맡고 전문가 40여명 참여
대구국제공항
대구국제공항[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대구시는 해외관광시장 다변화를 위해 동남아 관광시장 개척단을 구성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단장을 맡고 여행사, 관련 업계 전문가 등 40여명이 참여해 공격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개척단은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에서 현지인뿐 아니라 화교를 상대로 관광객 유치 활동을 한다.

개척단은 18일 한국관광공사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여는 '코리아 MICE 로드쇼'에 참여해 현지 여행사에 대구를 알리는 데 주력한다.

21일에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로 이동한다. 중국 창사(長沙)에서 열린 동아시아문화도시 개막식에 참석한 권 시장은 이곳에서 개척단에 합류해 대구관광 홍보를 지휘한다.

그는 다툭 세리 미르자 말레이시아 관광청장을 만나 관광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현지 메이저 여행사 5곳과 관광객 유치 업무 협약을 한다.

권 시장은 "사드와 관련해 중국인 관광객이 급격히 감소했지만, 대구공항으로 들어오는 관광객은 증가하고 있다"며 "동남아 국가 대상 마케팅이 앞으로 대구관광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마중물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개척단은 오는 8월 태국 방콕과 대만 타이베이, 11월 베트남 하노이와 필리핀 등에서 현지 대표 여행사를 대상으로 대구 알리기에 역량을 쏟을 방침이다.

yi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5:2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