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수밤바다에 물들다'…5월 4∼7일 거북선축제

송고시간2017-04-17 15:24

(여수=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전남 여수의 대표축제인 '여수거북선축제'가 다음달 4일부터 7일까지 중앙동 이순신 광장과 종포해양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51돌을 맞는 여수거북선축제는 '정유년의 혼, 여수밤바다에 물들다'를 주제로 호국·민속·해양의 3색 주제를 중심으로 펼쳐진다.

지난해 통제영 길놀이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지난해 통제영 길놀이 장면 [여수시 제공=연합뉴스]

축제 첫날은 '고유제'를 시작으로 이순신 장군 동상 참배, 무명수군 위령탑 참배, 전라좌수영 둑제 등이 이어진다.

특히 통제영 길놀이 등을 통해 임진왜란과 이순신 장군의 활약상 등을 역동성 있게 그린다.

통제영 길놀이는 56개 팀 5천여명이 참여하는 국내 최고의 길놀이 행사로 이순신 장군, 거북선, 임진왜란 유물 등 다양한 가장행렬을 연출한다.

또 소년 이순신 선발대회, 전라좌수영군의 후예 공연, 주민자치센터 경연대회, 전라좌수영 해상 수군 출정식, 해상 불빛 퍼레이드 등이 축제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청소년밴드 페스티벌, 용줄다리기 예선, 이순신 골든벨 퀴즈, 직장인 밴드 페스티벌, 거북선가요제 등 각종 경연대회가 이어진다.

이 밖에도 축제 기간 여수해양경비안전서 훈련함 공개, 노 젓고 노세, 좌수영 병영·수군복·신호연(줄연)·궁도 체험 등 다양한 행사를 마련했다.

주철현 여수시장은 "여수거북선축제가 호국과 전통 향토민속을 바탕으로 시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울려 화합하고 참여하는 전국 최고의 축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kj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0510091200017

title : "항암제 안 듣는 난치성 폐암 내성 발현과정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