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마동석 연인 예정화, 고목 훼손 논란에 "매화가지는 소품…반성"

[예정화 인스타그램]
[예정화 인스타그램]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배우 마동석의 17살 연하 여자친구로 화제를 모은 방송인 예정화(29)가 화보 촬영 중 오래된 매화나무를 훼손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예정화는 17일 자신의 SNS에 전주 한옥마을에서 한복을 입고 찍은 사진을 올렸다. 그런데 그가 촬영한 장소가 출입이 금지된 곳이었던데다, 손에 든 가지는 지역 명물로 꼽히는 100년 된 매화나무에서 꺾은 것처럼 보여 비판이 일었다.

논란이 커지자 예정화의 소속사인 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내고 "해당 매화 가지는 모형으로 만든 소품"이라며 "나무를 훼손하진 않았지만, 출입이 제한된 공간에 입장해 촬영한 건 잘못된 행동이다.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다"고 밝혔다.

예정화는 SNS에서 관련 게시물을 삭제했다.

lis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4: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