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日관방 "韓 차기정권도 위안부 합의 이행해야"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17일 한국의 대선 선거운동 공식 개시에 맞춰 차기 한국 정권도 한일간 위안부 합의를 이행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그는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2015년 12월 위안부 합의는 양국이 약속한 것"이라며 "내정 상황과 관계없이 국제사회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은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는 "각각이 책임을 갖고 시행(이행)하는 것이 국제사회에 대해서도, 책임있는 행동 아니냐"라고 강조했다.

이런 발언은 여야 대선주자들이 한일간 위안부 합의에 대한 재협상 등의 입장을 밝힌데 대한 일본 정부의 우려를 반영한 것으로 받아들여진다.

이와 함께 스가 장관은 한국의 대선 상황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언급을 피하면서도 "현 정권 및 차기 정권 간에도 한일관계는 매우 중요하다는 점은 전혀 변함이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나라에 있어 한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라며 "양국의 협력과 연대는 북한 문제에 대한 대처 등 지역의 평화와 안전에 있어서 매우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취재보조 : 이와이 리나 통신원)

스가 일본 관방장관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스가 일본 관방장관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na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2: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