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 평창 성화, 101일 동안 2천18㎞ 순례

거북선·증기기관차, 짚와이어, 요트 등도 이용
성화 봉송주자 7천500명…보조주자 2천18명
[그래픽]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봉송 경로
[그래픽]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봉송 경로
평창 동계올림픽 관심과 사랑을
평창 동계올림픽 관심과 사랑을(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17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성화봉송로 주자선발계획 언론 설명회에서 이희범 조직위원장(오른쪽 두번째부터)과 김연아 홍보대사,김기홍 기획사무차장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는 11월 1일부터 101일 동안 전국 2천18㎞를 7천500명의 봉송 주자들을 통해 전국을 누빈다.
2017.4.17
leesh@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성화가 11월 1일부터 101일 동안 전국 2천18㎞를 7천500명의 봉송 주자들을 통해 전국을 누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는 17일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이희범 조직위원장, 김기홍 기획사무차장, 김연아 홍보대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화봉송 경로 및 성화봉송 주자 선발계획'을 공개했다.

전 세계에 평창올림픽의 시작을 알리는 첫 공식행사인 성화봉송은 '모두를 빛나게 하는 불꽃(Let Everyone Shine)'을 슬로건으로 내걸었다.

평창올림픽 성화는 오는 10월 24일 그리스 올림피아에서 채화돼 일주일 동안 그리스 전역을 돌고 나서 10월 31일 아테네 파나티나이코 스타디움에서 평창 대표단에 전달된다.

평창올림픽 개최 G-100일인 11월 1일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하는 성화는 환영 행사 이후 총 101일 동안 17개 시·도와 강원도 18개 시·군 전체를 도는 대장정을 시작한다.

조직위는 문화(서울), 환경(순천), 평화(최북단), 경제(인천), ICT(대전) 등 5가지 테마로 구성된 성화봉송을 진행한다.

성화는 더불어 봉화 산타마을(12월 25일), 대구 '제야의 종' 타종식(12월 31일), 포항 '호미곶 해맞이' 행사(2018년 1월 1일) 등도 찾아 평창올림픽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라는 게 조직위의 설명이다.

더불어 성화봉송 기간에는 매일 저녁 각 시·군별로 평창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는 다채로운 지역축하 행사도 개최된다.

성화봉송 구간은 평창올림픽의 개최년도인 2018년을 기념해 2천18㎞로 정했고, 거북선(경남 통영), 증기기관차(전남 곡성), 짚와이어(강원 정선), 요트(부산) 등 다양한 봉송수단을 활용한다.

또 성화봉송 주자 7천500명은 남북한 인구수(7천500만명)를 상징하고, 보조주자 2천18명은 평창올림픽 개최연도를 의미한다.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 김연아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 김연아(서울=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평창 동계올림픽 홍보대사 '피겨퀸' 김연아가 17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성화봉송로 주자선발계획 언론 설명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는 11월 1일부터 101일 동안 전국 2천18㎞를 7천500명의 봉송 주자들을 통해 전국을 누빈다.
2017.4.17
leesh@yna.co.kr

성화는 평창올림픽 개회식이 열리는 내년 2월 9일 공개될 마지막 성화주자와 함께 개회식장 성화대에 점화돼 17일 동안 불을 밝힐 예정이다.

조직위는 성화봉송 주자에는 다문화가정, 장애인, 소외계층, 사회 공헌자 등도 선발할 계획이다. 성화봉송 주자는 유니폼을 무상으로 제공받고, 성화봉 구매 권리,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및 조직위원장 명의의 참여 증서도 받는다.

성화봉송 주자 선발은 코카콜라, 삼성전자, KT에서 오는 5월까지 캠페인을 통해 선발하고 있다.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평창올림픽 성화는 5천년년 찬란한 역사가 깃든 대한민국 곳곳의 명소를 환하게 비추게 될 것"이라며 "국민과 전 세계인이 함께 동계스포츠를 향한 꿈과 열정에 새로운 불꽃을 지피는 특별한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연아 홍보대사도 "많은 사람이 평창올림픽 성화봉송에 참여해 특별한 경험을 함께 나누길 바란다"고 밝혔다.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