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나눔 티켓·배리어프리 상영…극장가 '장애인의 날' 행사

CGV가 출시한 '패스카드 나눔 에디션'
CGV가 출시한 '패스카드 나눔 에디션'[CJ CG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 장애인의 날(4월20일)을 맞아 극장가에 기부를 실천할 수 있는 나눔 티켓이 출시되고 한글 자막과 화면 해설을 더한 배리어프리 상영회가 열린다.

CJ CGV는 '장애인의 날'을 맞아 영화도 보고 기부도 실천할 수 있는 패스카드를 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패스카드 나눔 에디션'은 일반 2D 영화 관람권 2매로 구성된 무비 패스카드(1만8천원)와 자신의 사진이나 문구를 편집해 출력할 수 있는 포토티켓 패스카드(12매, 1만원)로 구성됐다.

CJ CGV가 한국장애인개발원과 함께 출시한 패스카드에는 사회적 기업 '오티스타'의 자폐인 디자이너들이 만든 이미지가 담겨 있다. CJ CGV는 패스카드 판매 금액의 10%를 한국장애인개발원에 기부할 예정이다.

오는 20일부터 사흘간 성북구 아리랑시네센터에서는 '늑대아이' 배리어프리 버전이 상영된다.

이 작품은 인간과 늑대 사이에서 태어난 두 아이를 키우며 겪는 이야기를 담은 일본 애니메이션이다. 배리어프리 버전은 민규동 감독이 연출했고 배우 한지민이 화면 해설로 참여했다.

이번 상영회를 준비한 성북문화재단과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배리어프리영화 정기상영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애니메이션 '늑대아이' 포스터
애니메이션 '늑대아이' 포스터[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제공]

hisunn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0: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