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도 공식선거운동 돌입…첫날 기선 잡기 '팽팽'


부산도 공식선거운동 돌입…첫날 기선 잡기 '팽팽'

부산도 공식선거운동 돌입…첫날 기선 잡기 '팽팽' (CG)
부산도 공식선거운동 돌입…첫날 기선 잡기 '팽팽' (CG)[연합뉴스TV 제공]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제19대 대통령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 부산지역에서도 표심잡기 경쟁이 뜨겁다.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17일 오전 7시부터 비가 내리는 가운데 대선 캠프 앞 서면로터리를 비롯해 시내 주요 간선도로에서 출근길 인사로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17일 아침 대선캠프 앞 서면로터리에서 출근길 인사로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민주당 제공=연합뉴스]
민주당 부산시당은 17일 아침 대선캠프 앞 서면로터리에서 출근길 인사로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민주당 제공=연합뉴스]

오후에는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동북아해양수도 부산 추진위원회'를 발족한다.

공식 선거운동 첫날 추진위를 발족하는 것은 부산을 동북아해양수도로 만들겠다는 문재인 후보의 공약을 구체적으로, 무게감 있게 추진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추진위는 해양수산부 부산 유치와 함께 LNG선 관련 원천기술 연구개발(R&D) 센터 유치, 한국해양선박금융공사 설립 등 부산을 동북아해양의 관문도시로 도약시키는 공약을 구체화한다.

추진위원장에는 부산선대위 상임공동위원장인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이 맡았다. 부위원장에는 추연길 전 항만공사 부사장, 김인호 BIDC 대표이사, 이윤태 항운노조 수석부위원장이 맡았다.

남기찬 한국해양대 교수를 비롯해 부산지역 해양수산 관련 전문가 100명이 추진위원으로 활동한다.

국민의당은 공식 선거운동 첫날 손학규 상임선대위원장을 부산에 투입했다. 이번 대선에서 부산이 표심 향방을 가르는 주요한 지역이라는 점을 감안한 것이다.

손 위원장은 오전 11시 부산 자갈치 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악수하며 안철수 후보의 지지를 당부한다.

오후에는 북구 구포시장과 동래구 수안시장을 찾아 재래시장 활성화방안 공약을 발표하는 등 부산 표심을 다진다.

국민의당 선거운동원들이 17일 원동IC 주변 도로에서 안철수를 지지하는 피켓을 들고 출근길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국민의당 제공=연합뉴스]
국민의당 선거운동원들이 17일 원동IC 주변 도로에서 안철수를 지지하는 피켓을 들고 출근길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국민의당 제공=연합뉴스]

그는 또 이날 오후 6시 부산의 가장 번화가인 서면 주디스 태화 앞에서 퇴근길 유세를 펼치기로 했다.

자유한국당 부산시당은 오전 8시 서면로터리 우리은행을 비롯해 지역 당원협의회별로 출근길 인사를 통해 공식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바른정당은 같은 시각 롯데백화점 광복점 앞에서 선거 출정식을 열고 유세차를 이용한 출근길 인사로 선거운동을 본격 시작했다.

정의당은 오전 7시 도시철도 동래역 1번 출구 앞에서 '노동이 당당한 나라'를 모토로 공식 선거운동에 들어갔다. 사회적 약자와 같은 편에서 함께 비를 맞겠다는 의미로 노란우산 퍼포먼스로 선거운동을 시작했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09: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