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제주 해상 풍랑, 육상 호우·강풍특보…항공기 운항 차질 우려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지방기상청은 17일 오전 10시를 기해 남해서부 서쪽 먼바다, 제주도 앞바다와 제주도 남쪽 먼바다 등 제주 전 해상에 풍랑주의보를 내렸다.

기상청은 이들 해역에 북동풍이 초속 14∼18m로 불고 3∼4m 높이의 파도가 일겠으니 항해하거나 조업하는 선박은 주의하라고 당부했다.

제주 해상의 높은 파도로 제주 본섬과 부속 섬을 오가는 소형 여객선의 운항은 통제됐다.

제주 호우
제주 호우[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 산지와 서부·남부에는 오전 7시부터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상태다.

기상청은 이날 밤까지 많은 곳은 100㎜ 이상, 산지에는 2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제주 북부와 산지에는 순간 풍속이 초속 25m 이상으로 불어 오전 10시를 기해 강풍주의보가 내려졌다.

제주공항에는 윈드시어(난기류)·뇌전·강풍 특보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우려된다.

기상청 관계자는 "시간당 2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이 파손되지 않도록 유의해달라"며 "항공과 해상 교통에도 큰 불편이 예상되니 여행객들은 사전 운항정보를 참고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kos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08: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