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작·관악 학교 15곳에 학부모들이 벽화 '재능기부'

(서울=연합뉴스) 이윤영 기자 = 서울시교육청 소속 동작관악교육지원청은 학부모 봉사단체인 '행복을 그리는 나눔 벽화 봉사단'과 함께 18일부터 11월까지 관내 유치원, 초·중·고교 15곳에 벽화 그리기를 한다고 17일 밝혔다.

'행복을 그리는 나눔 벽화 봉사단'은 관악구에 있는 당곡초등학교 학부모, 주민 26명으로 구성된 단체다.

벽화 이론 및 실습 교육을 이수하고 2014년부터 3년간 총 36개 학교와 지역 아동센터 등에 벽화를 제작했다. 올해에는 벽화 그리기 사업이 '주민참여예산사업'에 선정돼 예산을 지원받아 봉사할 수 있게 됐다.

봉사단은 지원받은 예산으로 학교 내 놀이터, 담장, 옹벽, 복도 등에 벽화를 제작할 계획이다.

동작관악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아이들이 행복해할 수 있도록 벽화 봉사단과 함께 아름다운 벽화 그리기 사업을 계속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학부모 벽화봉사단[동작관악교육지원청 제공]
학부모 벽화봉사단[동작관악교육지원청 제공]

y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11: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