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테임즈, 4경기 연속 홈런…11경기에서 벌써 6홈런

메이저리그 홈런 공동선두
에릭 테임즈 또 홈런[AP=연합뉴스]
에릭 테임즈 또 홈런[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에릭 테임즈(31·밀워키 브루어스)가 4경기 연속 홈런을 터트렸다.

테임즈는 17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 주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신시내티 레즈와 벌인 방문 경기에 2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 4타수 1안타(1홈런) 1타점 2득점 1볼넷 2삼진을 기록했다.

테임즈의 시즌 타율은 0.382에서 0.368(38타수 14안타)로 조정됐다.

메이저리그 최고를 자랑하는 OPS(출루율+장타율)는 1.373에서 1.376으로 올랐다.

테임즈는 그는 지난 14일 시작한 신시내티와의 4연전에서 매일 홈런을 쏘아 올렸다. 지난 나흘간 총 5개의 홈런을 생산하며 뜨거운 타격감을 자랑하고 있다.

테임즈의 활약 속에 밀워키는 이날 4-2로 승리, 신시내티와의 4연전을 3승 1패로 장식했다.

테임즈는 1회초 볼넷으로 걸어나갔지만, 후속타 불발로 홈에 들어오지는 못했다.

3회초에는 선두타자로 나와 상대 실책으로 출루했고, 다음 타자 라이언 브론의 홈런에 득점했다. 트래비스 쇼가 연속 타자 홈런을 날리면서 밀워키는 3-0으로 앞섰다.

테임즈는 4회초에는 삼진으로 돌아섰지만, 7회초 선두타자로 나와 중월 솔로포를 날렸다.

테임즈는 우완 팀 애들먼과 2볼-2스트라이크로 맞서다가 5구째인 시속 147㎞ 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가운데 담장을 넘기는 솔로 아치로 자신의 시즌 6호 홈런을 장식했다.

9회초에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밀워키 홈런 선두인 테임즈는 아직 17일 메이저리그 경기가 모두 종료되지 않았지만, 메이저리그 전체 홈런 공동 선두에도 이름을 올려놓고 있다.

테임즈는 KBO리그 NC 다이노스에서 3년간 뛰면서 통산 타율 0.349과 124홈런에 2015년 최우수선수(MVP)까지 거머쥐는 등 뛰어난 성적을 남기고 올해 메이저리그로 복귀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7 05: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