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 수출 작년 3억5천만달러…수산물중 원양어업의 참치 빼면 1위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해양수산부는 오는 19일 완도 해변공원 일원에서 한국김산업연합회 등 김 산업 관계자들과 함께 '제6회 김의 날' 행사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해수부에 따르면 밥 반찬으로만 소비되던 김은 건강식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해외에서 '스낵김' 등이 인기를 끌면서 지난해 90개국을 대상으로 3억5천만 달러의 수출 실적을 달성했다.

지난해 수산물 수출액 순위가 참치(5억7천600만 달러, 김(3억5천300만 달러, 오징어(1억1천300만 달러) 순인 점을 고려하면 원양어업 방식으로 주로 생산되는 참치를 제외한 국내 생산 수산물 중 수출규모 1위인 셈이다.

[연합뉴스=자료사진]
[연합뉴스=자료사진]

해수부는 앞서 지난 2010년 김 수출액 1억 달러 달성을 계기로, 정월 대보름에 한 해의 복을 기원하는 의미로 '김 복쌈'을 만들어 먹었던 전통 풍습을 이어가기 위해 2011년부터 정월 대보름을 '김의 날'로 정해 매년 기념하고 있다.

6돌을 맞는 올해에는 국내외 홍보 강화를 위해 '2017 완도국제해조류박람회(4월 14일~5월 7일)'와 연계해 진행된다.

또 김 산업 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들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지역별 김 제품 전시회, 김 관련 사진전, 재래 김 뜨기 체험 및 수출 효자상품인 스낵김 시식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6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