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세현·최유라, 영산컵 코리아오픈 스쿼시 남녀 정상

송고시간2017-04-15 17:32

대한스쿼시연맹 제공.

대한스쿼시연맹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이세현(대구시청)과 최유라(광주시체육회)가 영산컵 코리아오픈 스쿼시 챔피언십 남녀 정상에 올랐다.

이세현은 15일 대구 미광스포렉스 스쿼시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남자부 결승에서 유재진(대구시청)을 3-0으로 제압했다.

최유라 역시 여자부 결승에서 이지현(대전시체육회)에 3-0으로 승리해 우승 트로피를 품었다.

해외 선수도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남자부 3위는 박종명(경북체육회)과 위엔쭌헤이(홍콩), 여자부 3위는 배찬미(전북연맹)와 안은찬(대전시체육회)이 각각 차지했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