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포항·경주 지진에도 모든 원전 정상운전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15일 오전 경북 포항과 경주 지역에서 지진이 잇달아 발생했지만, 원자력 발전소는 차질없이 가동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수력원자력은 지진 발생지역에서 가까운 경주시 월성원전을 비롯한 모든 원전이 정상운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역시 경주시 중저준위 방사성폐기물 처분시설이 이상 없이 정상가동 중이라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1분 경북 포항시 북구 북쪽 8㎞ 지역에서 규모 3.1의 지진이 났다.

약 6시간 전인 오전 5시 41분에는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9㎞ 지역에서 규모 2.2 지진이 일어났다.

경주 지진은 작년 9월 12일 지진의 606번째 여진이고, 포항 지진은 별개의 지진인 것으로 파악됐다.

월성원전
월성원전[연합뉴스 자료사진]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5 12: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