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태양절 열병식 10시부터 시작할듯…北TV 생중계 예고(종합)

APTN "열병식과 군중 퍼포먼스 예정"…AFP "대동강변에 트럭 늘어서"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3년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린 전승절 열병식 중 모습을 드러낸 무수단 미사일. 2016.5.30
[연합뉴스 자료사진] 2013년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열린 전승절 열병식 중 모습을 드러낸 무수단 미사일. 2016.5.30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북한이 김일성 주석의 105번째 생일(태양절)을 맞아 15일 오전 군사 퍼레이드(열병식)를 개최할 것으로 보인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TV는 이날 오전 중 3시간 가량 프로그램을 배정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중앙TV는 이날 예고한 '방송순서'에서 북한시간 오전 9시1분(한국시간 9시31분)에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는 제목의 특집 프로그램을 배치한 뒤 이후 북한시간 12시31분에 다음 프로그램인 기록영화를 방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는 '번영의 역사는 말한다' 방송이 끝난 뒤 북한이 3시간 가량 열병식 등 중요 행사를 실황중계한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AP통신 영상 계열사인 APTN도 이날 방송계획 공지에서 "김일성 105돌 생일을 맞아 (북한이) 열병식(military parade)과 군중 퍼포먼스를 열 것"이라고 밝혔다.

APTN은 한국시간 10시에 김일성 광장에서 '아침 퍼레이드'(morning parade)가 있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프랑스 AFP 통신사도 평양발 기사에서 "북한군 병력이 지도자 김정은의 위력을 보여주기 위해 15일 평양에 집결했다"며 "군인들이 들어찬 평상형 트럭 수백 대가 퍼레이드를 앞두고 대동강변에 늘어서 있다"고 보도했다.

우리 정부 당국은 북한이 이날 태양절 경축 열병식을 열어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 위협적 전략무기를 선보일 가능성을 주시하고 있다.

kimhyo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5 09: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