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IS 연계매체 "美의 GBU-43 아프간 투하에 IS대원 사망" 부인

(카이로=연합뉴스) 한상용 특파원 = 미군이 아프가니스탄에서 동원한 초대형 폭탄 GBU-43 투하로 국제 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 대원 36명이 사망했다는 소식을 IS 연계 매체가 부인하고 나섰다.

IS 연계 매체인 아마크 통신은 14일(현지시간) 오후 조직 내 익명의 소식통을 인용해 "미국이 낭가르하르 주(州) 지역에서 감행한 GBU-43 공격에 따른 (IS 대원들의) 어떠한 사망과 부상을 부인했다"고 밝혔다.

다만, 아마크 통신의 이번 주장은 즉각 독립적으로 확인되지 않았다.

앞서 일부 외신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국방부 대변인은 전날 미국이 낭가르하르 주(州) 지역에 투하된 GBU-43으로 최소한 36명의 IS 대원들이 숨지고 다량의 무기와 탄약이 파괴됐다고 말했다.

외신은 또 핵무기에 버금가는 최대 화력을 지닌 GBU-43가 투하되면서 주변 지역이 초토화됐으나 민간인 사상자는 발생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IS 연계 매체 "미국의 아프간 공격에 대원 사망" 부인 [아마크 통신 화면 캡처]
IS 연계 매체 "미국의 아프간 공격에 대원 사망" 부인 [아마크 통신 화면 캡처]

gogo21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5 00: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