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예루살렘 경전철서 팔레스타인 흉기 공격에 英관광객 숨져(종합)

(런던·카이로=연합뉴스) 황정우 한상용 특파원 = 예루살렘 경전철에서 팔레스타인 남성의 흉기 공격으로 20대 영국인 관광객이 사망했다고 일간 일간 하레츠 등 이스라엘 언론과 영국 BBC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스라엘 경찰과 국내 정보기관 신베트에 따르면 이날 예루살렘 올드시티(구시가지) 근처를 운행하던 경전철 객차 안에서 한 남성이 승객에게 흉기를 휘둘렀다.

이 공격으로 이스라엘에 여행을 온 23살의 영국 국적 여학생이 크게 다친 채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또 해당 경전철이 급정거하고 승객들이 급히 대피하는 과정에서 2명이 경상을 입었다.

이스라엘 경찰은 "현장에서 정신적으로 불안정한 범인을 체포했다"며 "그 영국인 피해자는 흉기에 여러 차례 찔렸다"고 밝혔다. 이 남성의 신원은 나중에 동예루살렘 출신의 팔레스타인인 가밀 타미니(57)로 확인됐다.

최근 정신과 병원에서 퇴원한 이 남성은 체포 직전 면도날을 삼켜 자살을 시도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이 사건 직후 성명을 내고 "국제 이슬람 테러리즘의 공격"이라고 밝혔다.

레우벤 리블린 이스라엘 대통령도 "예루살렘에서 테러 공격으로 인한 젊은 여성의 사망 소식을 접해 큰 슬픔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번 공격은 유대인 명절인 유월절과 부활절 등을 맞아 예루살렘에 외부 방문객들이 많이 늘어난 기간 발생했다. 오는 15일 예루살렘에서는 기독교 성직자와 신자 등 수천 명이 '거룩한 불'(Holy Fire) 행사에 참가할 예정이라고 하레츠는 전했다.

이스라엘은 이번 주말 예루살렘 곳곳에 경찰 1천500여 명을 배치하기도 했다.

예루살렘에는 '예수 수난일'(Good Friday)을 맞아 성지순례객을 포함해 수만명의 여행객들이 찾은 것으로 전해졌다.

예루살렘 경전철서 흉기 공격 [AP=연합뉴스]
예루살렘 경전철서 흉기 공격 [AP=연합뉴스]

gogo21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5 01: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