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HK "미군, 북핵 경계 강화…오키나와에 관측기·정찰기 증강"

송고시간2017-04-14 17:44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오키나와(沖繩)의 미군기지에 북한의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를 관측할 비행 장비가 추가로 배치됐다고 NHK가 14일 보도했다.

NHK에 따르면 오키나와의 가데나(嘉手納) 미군 기지에는 이달 들어 대기관측기와 전자정찰기가 잇따라 배치됐다.

지난 7일에는 미국 내 기지에 소속된 대기관측기 WC135가 가데나기지에 도착해 현재 기지 내에 머물고 있다. 이 대기관측기는 핵실험 등이 실시될 경우 대기 중에 떠다니는 방사성 물질을 수집하는 역할을 한다.

이와 함께 미군은 지난 5일에는 미국 내 기지에 있던 전자정찰기 RC135S를 가데나기지에 배치했다. '코브라볼'로도 불리는 RC135S는 탄도미사일의 움직임을 추적하는 역할을 한다. 지난 13일 기지에서 이착륙하는 모습이 목격되기도 했다.

NHK는 과거 북한이 핵실험을 할 때도 가데나기지에 이러한 대기관측기와 정찰기가 배치된 바 있었다고 설명했다.

"미군, 북한 핵 경계 강화…오키나와에 관측기·정찰기 증강"
"미군, 북한 핵 경계 강화…오키나와에 관측기·정찰기 증강"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오키나와(沖繩)의 미군기지에 북한의 핵실험과 탄도미사일 발사를 관측할 비행 장비가 추가로 배치됐다고 NHK가 14일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2012년 가데나기지에 배치된 RC135S. 2017.4.14

b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