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융노조·공공연맹 文 지지…"금융공공성 회복 위한 적임자"

송고시간2017-04-14 17:00

과학기술계 종사자 103명도 "文 4차산업혁명 공약 공감" 지지선언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과 전국공공노동조합연맹이 14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 지지를 공식 선언했다.

전국금융산업노조, 문재인 후보 지지 기자회견
전국금융산업노조, 문재인 후보 지지 기자회견

(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허권 전국금융산업노조 위원장이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 후보를 지지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2017.4.14
scoop@yna.co.kr

금융노조는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보수정권의 노동자 탄압 역사를 끝장내고, 금융산업의 공공성을 회복하기 위해 문 후보를 10만 금융노동자의 유일한 지지 후보로 결정하고 당선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허권 금융노조위원장은 "없는 이들끼리의 무한경쟁을 강요해온 자들로부터 권력을 돌려받고, 일하는 모든 사람이 존중받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문 후보와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 후보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인 추미애 민주당 대표는 회견에 참석, "박근혜 정부가 금융공공성을 훼손하며 책임을 종사자에 전가하고 성과평가제를 강행했다. 이런 적폐를 청산하고 종사자가 자부심과 보람을 가질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금융노조는 회견 후 추 대표와 ▲ 낙하산인사 근절 ▲ 가계부채 대책 마련 등 금융산업 개혁 ▲ 금산분리 원칙 준수 ▲ 지방은행·서민금융기관 역할 강화 등 내용을 담은 '2017년 대선승리를 위한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한국노총 공공연맹, 문재인 지지 선언
한국노총 공공연맹, 문재인 지지 선언

(서울=연합뉴스) 전국공공노동조합연맹이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후보에 대한 지지선언을 하고 있다. 2017.4.14 [한국노총 공공연맹 제공=연합뉴스]
photo@yna.co.kr

공공연맹도 국회 기자회견을 통해 "문 후보가 이명박근혜 정권 적폐를 청산하고 공공부문 좋은 일자리 확대, 비정규직 차별철폐와 정규직 전환, 성과퇴출제 폐지, 노정교섭 제도화 등 정책을 펼쳐 나갈 적임자임을 확신한다"며 지지 뜻을 밝혔다.

공공연맹은 또 "문 후보의 공공부문 81만개 일자리 창출 공약을 적극 환영한다"며 "문 후보의 공공부문 일자리 정책은 심각한 청년실업 해소와 비정규직 문제 해결을 위한 최선의 방안"이라고 평가했다.

공공연맹은 기자회견에 앞서 문 후보 측 선대위·일자리 위원회와 함께 좋은일자리 확대와 사회공공성 강화를 위한 정책협약을 맺었다.

이날 과학기술계 종사자 103명도 문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국회 기자회견에서 "문 후보가 제시한 4차 산업혁명 공약에 공감하며, 수권정당의 면모를 갖춘 민주당을 최선의 선택으로 결정한다"면서 "ICT(정보통신기술)융합산업의 혜택을 국민 모두가 공유하는 새 시대가 열리길 바란다"고 밝혔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