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왕이 中외교부장 "한반도,언제라도 충돌 일어날 수 있는 상황"(종합)

방중 佛외무와 회담 뒤 경고…러 외무와도 전화로 한반도 상황 논의


방중 佛외무와 회담 뒤 경고…러 외무와도 전화로 한반도 상황 논의

북한, 미국의 선제타격시 전쟁 불사 엄포 (PG)
북한, 미국의 선제타격시 전쟁 불사 엄포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베이징·모스크바=연합뉴스) 진병태 유철종 특파원 =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은 14일(현지시간) "한반도에 긴장이 고조되면서 언제라도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경고했다.

홍콩 봉황TV에 따르면 왕 부장은 이날 중국을 방문 중인 장마르크 에로 프랑스 외무장관과 가진 공동기자회견에서 한반도 상황에 대한 질의를 받고 이같이 말했다.

왕 부장은 "미국과 북한 간 긴장이 높아져 충돌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이라고 말하고 "전쟁이 벌어지면 누구도 승자가 될 수 없다"고강조했다.

그는 "한반도 상황이 돌이킬 수 없는 국면으로 가는 것을 막아야 하며 중국은 한반도 긴장을 고조시키는 어떤 행동에도 반대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이어 "북핵문제 해결은 대화만이 유일한 해법"이라면서 "관련국이 자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왕 부장은 또 이날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과 전화통화를 하고 시리아 사태와 한반도 상황 등을 논의했다고 러시아 외무부가 밝혔다. 외무부는 그러나 상세한 논의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다.

러시아 크렘린궁 대변인인 드미트리 페스코프 대통령 공보비서(공보수석)는 이날 "큰 우려를 갖고 한반도 긴장 고조 상황을 지켜보고 있다"면서 "우리는 모든 당사자들의 자제를 촉구하면서 도발적 행보가 될 수 있는 어떤 행동도 하지 말 것을 경고한다"고 밝혔다.

기자회견 중 주먹 불끈 쥔 中왕이 외교부장
기자회견 중 주먹 불끈 쥔 中왕이 외교부장 (베이징 AP=연합뉴스)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8일(현지시간) 베이징에서 열린 양회(兩會·전국인민대표대회와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기자회견 중 두 주먹을 불끈 쥔 채 발언하고 있다. 이날 왕 부장은 북한의 핵 및 미사일 도발에 대해 강력히 비난하는 동시에 한미연합 군사훈련도 문제라고 지적하면서, 한미 양국의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에 대해 결연히 반대한다는 중국의 입장을 명확히했다.
lkm@yna.co.kr

jb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5 00: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