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성전자, 브라질·러시아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삼성전자가 브라질과 러시아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으로 뽑혔다.

16일 전자업계에 따르면 글로벌 인사 전략 평가 기관인 '우수고용협회(Top Employers Institute)'는 최근 삼성전자를 '2017 브라질 최고 고용기업'에 선정했다.

최고 고용기업은 협회가 국가별로 임금 정책과 업무 여건·혜택, 교육 프로그램, 경력 개발, 기업 문화 등 5개 부문을 조사·평가해 뽑는다. 이로써 삼성전자는 브라질에서 4년 연속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에 올랐다.

앞서 삼성전자는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란스타드 어워드(Randstad Award) 2017' 시상식에서도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가전·전자기기 부문)에 선정됐다.

러시아의 '란스타드 어워드'는 현지에서 활동하는 기업 중 일하기 좋은 기업을 선발해 시상하는 행사다.

러시아 주요 헤드헌팅 업체인 안코르(Ancor) 사의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해 18∼65세의 취업자와 구직자 등 1만4천 명 이상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벌여 수상 기업을 정한다.

올해 전체 부문은 러시아의 가스프롬 네프트와 독일 벤츠가 공동 수상했다. 분야별로는 인터넷 부문의 경우 러시아 업체 얀덱스, 리테일 부문은 이케아 등이 상을 받았다.

삼성전자, 브라질 장애 아동 초청 행사 자료사진
삼성전자, 브라질 장애 아동 초청 행사 자료사진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6 08: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