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북 19세 미만 소년범 눈에 띄게 줄어…4년 새 26% 감소

경북경찰청
경북경찰청

(대구=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에서 만 19세 미만 범죄자인 소년범이 눈에 띄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경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도내 소년범은 2012년 4천264명에서 2016년 3천149명으로 4년 사이 1천115명(26.1%) 줄었다.

2013년 3천715명으로 전년보다 500여명 감소한 뒤 2014년 3천203명, 2015년 3천239명을 기록했다.

특히 절도범과 폭력범이 눈에 띄게 줄었다.

폭력은 2012년 1천419명에서 지난해 848명, 절도는 2012년 1천294명에서 지난해 818명으로 각각 감소했다.

지난해 기준 소년범은 폭력 848명, 절도 818명, 특별법 위반 765명, 지능 500명, 강력 101명, 풍속 5명, 기타 112명이었다.

경북경찰청은 지난해 경찰서별로 선도심사위원회를 거쳐 죄질이 비교적 가벼운 소년범 88명 가운데 45명을 훈방하고 35명을 즉결심판에 넘겼으며 8명을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미래 사회 주역인 청소년이 범죄를 저지르지 않도록 선도하는 데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6 07: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