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ACL 대승' 수원, 이번에는 K리그 클래식 첫 승 '도전'

'시즌 무승' 인천-전남도 맞대결 '간절한 1승'
골을 넣고 기뻐하는 수원의 고승범(왼쪽)과 조나탄.[연합뉴스 자료사진]
골을 넣고 기뻐하는 수원의 고승범(왼쪽)과 조나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올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만 2승을 따낸 수원 삼성이 5경기 연속 무패(4무1패)에 빠진 K리그 클래식 무대에서 첫 승리를 향한 '5전 6기'에 나선다.

수원은 오는 16일 오후 3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광주FC를 상대로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6라운드 홈 경기를 치른다.

수원은 올해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2승2무(승점 8)로 G조 선두를 달리고 있지만 K리그 클래식에서는 4무 1패에 그치면서 개막 이후 5경기 연속 승리가 없다.

수원은 시즌 초반부터 좌우 윙백 요원인 김민우와 장호익이 부상으로 빠지고, '골잡이' 조나탄이 K리그 5경기 동안 2골에 그치는 등 공수에서 밸런스가 깨졌다.

더구나 수원은 앞선 경기에서도 막판 실점으로 승리를 놓치는 상황이 자주 벌어져 지면서 서정원 감독의 영문 성(姓)인 'SEO'를 따서 '세오 타임'이라는 놀림감이 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수원은 지난 12일 이스턴SC(홍콩)와 2017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G조 4차전에서 5-0 대승을 거두면서 반전의 기회를 잡았다.

대승을 거둔 것도 의미가 있지만 득점이 필요했던 선수들이 골맛을 보고, 부상에서 회복한 선수들이 경기감각을 끌어올린 게 수원으로서는 다행스럽다.

'주장' 염기훈이 결승골을 터트린 데 이어 이번 주말 광주전에 대비해 벤치에서 대기했던 조나탄이 후반전에 투입돼 2분 동안 2골을 몰아치는 활약을 펼쳤다.

여기에 2년차 미드필더 고승범은 프로 데뷔골을 포함해 2골 1도움을 기록하면서 숨겨왔던 '득점 본능'을 드러냈다.

왼쪽 허벅지 부상으로 전열에서 빠졌던 김민우 역시 이스턴SC전 후반에 교체 출전해 경기감각을 조율한 것도 큰 수확이다.

자신감이 오른 수원은 내친김에 K리그 클래식에서 광주를 상대로 정규리그 첫 승을 거두겠다는 의지가 크다.

광주도 호락호학한 팀은 아니다.

1승2무2패(승점 5)로 9위에 오른 광주는 최근 3경기에서 FC서울(1-2패), 제주 유나이티드(1-1무), 울산 현대(1-1무)를 상대로 선전을 펼쳤다.

특히 4라운드 제주전과 5라운드 울산전에서는 모두 0-1로 끌려가다가 후반 막판 '극장골'이 터지면서 무승부를 만드는 저력까지 보여줬다.

후반 막판 체력과 집중력이 떨어지는 약점을 보인 수원으로서는 광주의 막판 공세를 이겨내는 게 정규리그 첫 승리를 위한 과제다.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전남 드래곤즈 선수들.[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골세리머니를 펼치는 전남 드래곤즈 선수들.[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연합뉴스]

15일 오후 3시 인천축구전용구장에서는 수원과 더불어 나란히 이번 시즌 '정규리그 무승'의 불명예를 떠안은 11위 인천 유나이티드(3무2패)와 '꼴찌' 전남 드래곤즈(5패)가 맞대결에 나선다.

전남이 2골차 이상으로 인천을 꺾으면 지긋한 5연패 탈출은 물론 다득점 우선 원칙에서 인천을 앞서 '꼴찌'에서 벗어날 수 있다.

전남으로서는 7라운드에서 '난적' 울산을 상대해야 하는 만큼 이번 인천전이 시즌 첫 승리를 향한 절호의 기회다.

이밖에 나란히 3승2무로 '정규리그 무패'를 달리는 1위 제주는 16일 강원FC를 홈으로 불러들이고, 다득점에서 제주에 선두자리를 내주고 2위에 오른 전북은 상주 상무와 16일 홈에서 맞붙는다.

◇ K리그 클래식 2017 6라운드 경기 일정

▲ 15일(토)

인천-전남(15시·인천축구전용구장)

포항-대구(15시·포항스틸야드)

▲ 16일(일)

전북-상주(15시·전주종합경기장)

제주-강원(15시·제주월드컵경기장)

수원-광주(15시·수원월드컵경기장)

울산-서울(15시·울산문수구장)

horn9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4 11: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