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월호 3주기에 맞이하는 부활절…주말, 전국서 미사·예배

송고시간2017-04-14 11:03

광주대교구는 목포서 미사·NCCK는 안산 연합예배

세월호 3주기 앞두고 열린 추모 미사
세월호 3주기 앞두고 열린 추모 미사

(안산=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7일 오후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화랑유원지 야외음악당에서 '세월호 참사 3주기 합동 추모 미사'가 열리고 있다. 2017.4.7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세월호 참사 3주기와 부활절을 맞아 이번 주말 전국 성당과 교회에서는 다양한 부활절 미사·예배가 열린다.

부활절은 십자가에 못 박혀 죽은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을 기념하는 기독교 최대 축일이며 특히 올해 부활절인 오는 16일은 세월호 참사 발생 3주기를 맞는 날이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오는 15일 오후 8시 서울 명동성당에서 '부활성야 미사'를 연다.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은 미사 도중 '부활절 메시지'를 낭독한다.

이어 서울대교구는 오는 16일 낮 12시 염 추기경이 주례하는 예수 부활 대축일 미사를 세월호 참사 희생자와 유가족을 위한 미사로 봉헌한다. 염 추기경은 세월호 참사 희생자의 넋을 위로하는 강론을 하고, 희생자와 유가족을 위해 기도할 예정이다.

또 서울대교구 빈민사목위원회는 이날 오전 11시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예수 부활 대축일 현장 미사'를 봉헌한다.

광주대교구는 이날 오후 3시 전남 목포 신항에서 교구장 김희중 대주교와 교구 사제단 공동 집전으로 '세월호 참사 3년 미사'를 봉헌한다. 이밖에 전국 천주교회에서는 이날 부활의 의미를 되새기고 세월호 희생자를 기리는 '예수 부활 대축일' 미사를 연다.

세월호의 아픔을 함께
세월호의 아픔을 함께

(목포=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11일 오전 세월호 선체 거치 작업이 한창인 목포신항 앞에서 '세월호 그 아픔과 함께하는 고난성찬예배'가 열리고 있다. 2017.4.11
minu21@yna.co.kr

개신교계에서는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가 고난받는사람들과함께하는부활절연합예배준비위원회, 4·16가족협의회와 함께 오는 16일 오후 4시 30분 안산 분향소 야외공연장에서 '4·16가족과 함께하는 부활절연합예배'를 올린다.

이번 예배는 교단 대표들 중심이 아닌 열린 예배마당 형식으로 꾸려진다. 설교는 홍보연 샬렘영성원 목사가, 축도는 NCCK 회장 조성암 대주교가 맡는다.

또 이날 오후 4시 30분 서울 강동구 명성교회에서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합동·대신·고신, 한국기독교장로회, 기독교대한감리회 등 60여 개 교단이 참여하는 부활절 연합예배가 열린다.

'생명의 부활, 민족의 희망'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연합예배에서는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여의도순복음 총회장 이영훈 목사가 '절망에 처한 자와 동행하시는 예수님'을 주제로 설교할 예정이다. 또 기독교대한감리회 전명구 감독회장이 축도를 맡는다.

한국교회연합(한교연)은 이날 오전 6시 경기도 군포의 군포제일교회에서 '사회적 약자를 위한 섬김과 한국교회의 하나됨'을 주제로 부활절예배를 올린다. 한교연 전 대표회장 박위근 목사가 설교할 예정이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5002400530

title : 기상청 "북한 황해북도 송림 북북동쪽서 규모 2.0 지진 발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