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김일성 생일 앞두고 각종 기념행사 개최

송고시간2017-04-14 09:27


北, 김일성 생일 앞두고 각종 기념행사 개최

지난 13일 평양에서 열린 여명거리 준공식에 참석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왼쪽 세번째), 최룡해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왼쪽),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왼쪽 두번째), 박봉주 내각 총리(오른쪽)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13일 평양에서 열린 여명거리 준공식에 참석한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왼쪽 세번째), 최룡해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왼쪽), 황병서 군 총정치국장(왼쪽 두번째), 박봉주 내각 총리(오른쪽)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곽명일 기자 = 북한 김일성 주석의 105돌 생일(북한명 태양절)을 하루 앞둔 14일 평양에서 각종 기념행사가 열렸다고 북한 매체가 보도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1∼3면에 태양절을 맞아 여명거리 준공식이 평양 금수산태양궁전 지구에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고 전했다.

평양 여명거리 모습
평양 여명거리 모습

(서울=연합뉴스) 북한이 지난 13일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여명거리 준공식을 했다고 노동신문이 14일 보도했다. 여명거리는 부지면적이 90여 정보(89만여 ㎡)이고, 연건축면적이 172만 8천여㎡에 달하며 초고층 빌딩이 즐비하게 들어서 평양의 스카이라인을 바꿀 신도시에 해당한다. 2017.4.1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행사에는 황병서 북한군 총정치국장과 박봉주 내각총리, 최룡해, 김기남, 최태복, 오수용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등 북한 고위 간부들이 총출동했다.

박봉주 총리는 준공사에서 "려명거리 완공의 장쾌한 승전포성은 위대한 수령님과 위대한 장군님께 드리는 민족 최대의 경사스러운 명절인 태양절을 더욱 환희롭게 장식하는 경축의 축포성"이라고 찬양했다.

그는 "려명거리 건설은 원쑤(원수)들의 정수리에 몇백 발의 핵폭탄을 터뜨린 것보다 더 무서운 철퇴를 안긴 역사에 길이 빛날 승리이며 특기할 대사변"이라고 주장했다.

북한 제19차 김일성화축전 개막
북한 제19차 김일성화축전 개막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제19차 김일성화축전이 평양에서 개막됐다고 북한 조선중앙통신이 13일 보도했다. 2017.4.1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김일성 생일을 기념하는 '제19차 김일성화 축전 개막식'도 같은 날 김일성화 김정일화 전시관에서 열렸다. 김기남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과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행사에 참석했다.

조선중앙통신도 이날 제5차 4월의 봄 인민예술축전 공연이 사흘째 평양대극장과 동평양대극장에서 열렸다고 전했다.

태양절 기념 송화미술전람회 개막식도 평양국제문화회관에서 개최됐다.

한편, 북한 매체에 따르면 김정은은 김일성 생일을 앞두고 재일동포 자녀들의 교육을 위해 2억1천800만 엔(약 22억6천만원)의 장학금과 교육 원조비를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선총련)에 보냈다.

nkfutur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