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경 폐비닐 재활용공장 불…1억9천여만원 피해

송고시간2017-04-14 08:34

공장 화재
공장 화재

(문경=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13일 오후 8시께 경북 문경시 신기동에 있는 한 폐비닐 재활용공장에서 불이 났다.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공장 내부 1천㎡와 기계설비, 완제품이 타 1억9천여만원(소방서 추산) 피해가 났다.

소방당국은 유독 가스와 연기로 진화에 어려움을 겪다가 14일 오전 3시 20분께 불을 껐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을 바탕으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