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트럼프 "북한은 문제다…그 문제는 처리될 것"(종합2보)

송고시간2017-04-14 05:13

"시진핑, 북한 도전 해결 돕고자 매우 매우 열심히 노력할 것"

"中, 북한 적절히 다룰 것 확신…못하면 동맹과 간다"


"시진핑, 북한 도전 해결 돕고자 매우 매우 열심히 노력할 것"
"中, 북한 적절히 다룰 것 확신…못하면 동맹과 간다"

(워싱턴=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현지시간) "북한은 문제다. 그 문제는 처리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지난주 시리아 공격에 이어 이날 아프가니스탄 이슬람국가(IS) 근거지에 '최강 폭탄' GBU-43을 투하한 것이 북한에 보내는 메시지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는 과정에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우리 군대가 매우 자랑스럽다. 이번 폭격은 또다른 성공 사례"라고 아프간 IS폭격을 성공적이라고 자평하면서 "북한에 대한 메시지는 될지 모르겠다. 메시지가 되든 안 되든 아무런 차이가 없다"고 말했다.

백악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백악관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특히 그는 시진핑 중국 주석과 지난주 플로리다 주 팜비치 마라라고에서 정상회담을 하며 많은 시간을 보냈다고 소개한 뒤 "시 주석이 북한의 도전을 해결하도록 돕기 위해 매우 열심히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또 "나는 정말 시 주석을 좋아하고 존경하게 됐다"며 "그는 매우 특별한 사람이다. 그가 매우 매우 열심히 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러한 트럼프 대통령의 언급은 북한이 6차 핵실험 준비를 완료했으며 조만간 핵실험이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도발을 감행할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 제기된 가운데 나온 것이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오전 트위터에 "중국이 북한을 적절히 다룰 것이라는 데 엄청난 확신이 있다"며 "만약 그들이 그렇게 할 수 없다면 미국이 동맹과 함께할 것이다. U.S.A."라고 적었다.

sh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