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황재균, 2경기 연속 멀티히트·3경기 연속 안타

전력질주하는 황재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력질주하는 황재균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메이저리그의 부름을 기다리는 황재균(30)이 마이너리그 트리플 A에서 2경기 연속 멀티히트(한 경기 안타 2개 이상)를 때렸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산하 트리플 A팀인 새크라멘토 리버 캣츠에서 뛰는 황재균은 1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유타주 솔트레이크시티 스미스 볼파크에서 열린 솔트레이크 비스(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 산하)와 방문경기에 3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 3타수 2안타 1볼넷 1삼진을 기록했다.

전날 5타수 2안타 2득점을 기록한 황재균은 2경기 연속 멀티히트를 기록했다. 여기에 3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시즌 타율을 0.278에서 0.333(21타수 7안타)으로 끌어올렸다.

출발부터 좋았다. 1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들어선 황재균은 상대 선발 매니 바누엘로스를 상대로 좌전 안타를 신고했다.

4회초 선두타자로 나서 볼넷을 얻어낸 황재균은 6회초 무사 1루에서 우전안타를 터트려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7회초 네 번째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2사 2, 3루 기회에서 호세 발데스의 공에 서서 삼진을 당했다.

새크라멘토는 솔트레이크에 1-4로 패했다.

chang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13: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