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BMW, 상하이모터쇼서 새모델 3종 첫 공개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BMW는 오는 21일부터 열리는 2017 상하이모터쇼에 뉴 5시리즈 새 모델과 미니(MINI) 컨트리맨 신형 등 3종을 세계 첫 공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뉴 5시리즈 롱 휠베이스(앞뒤 차축간 거리)는 중국 시장 전용 모델이다. BMW 브릴리언스 오토모티브가 선양(瀋陽) 공장에서 제작했다.

기존 세단 모델보다 휠베이스가 133㎜ 늘어났다. 반면 중량은 130㎏ 줄었다.

BMW는 "휠베이스가 늘어나면서 탑승자의 무릎공간이 여유로워졌다"며 "전동조절식 컴포트 시트, 파노라마 글라스 선루프 등 다양한 편의 옵션이 뒷좌석의 안락함을 높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스포츠카 i8의 새 모델 '프로토닉 프로즌 옐로 에디션'도 첫 공개된다.

이 모델은 전용 색상인 '프로토닉 프로즌 옐로'에 새롭게 디자인한 20인치 경합금 휠 등이 보강됐다.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미니는 '존 쿠퍼 웍스(JCW) 컨트리맨'을 최초로 공개한다. 컨트리맨은 미니 최초의 4도어 스포츠 액티비티 차량(SAV)으로 2011년 처음 출시됐다.

JCW 컨트리맨은 8단 자동 자동변속기에 사륜구동 기능 등을 갖췄다. 스포츠카 분위기를 내도록 운전석을 꾸몄으며 최고출력 231마력에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은 6.5초다.

BMW는 또 X2 콘셉트카, 뉴4시리즈 쿠페·컨버터블·그란 쿠페 등도 아시아 최초로 공개한다.

아울러 중국 시장을 위해 개발한 커넥티드카(connected car) 기술도 선보인다. 커넥티드카는 가정, 사무실, 도시와 연결돼 상호작용하는 차량을 말한다.

BMW가 이번에 소개하는 커넥티드카 기술에는 BMW 서비스센터 간편 예약 기능, 교통 정보 제공,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등을 포함하고 있다.

BMW i8 프로토닉 프로즌 옐로우 에디션. [BMW 제공=연합뉴스]
BMW i8 프로토닉 프로즌 옐로우 에디션. [BMW 제공=연합뉴스]
미니 '존 쿠퍼 웍스(JCW) 컨트리맨' [미니 제공=연합뉴스]
미니 '존 쿠퍼 웍스(JCW) 컨트리맨' [미니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11:2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