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명 강사 최진기 "수능 강의 올해로 은퇴…인문학 집중"

최진기 강사
최진기 강사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대학수학능력시험 사회탐구 영역의 유명 강사인 최진기씨가 수능 강의를 올해까지만 하고, 앞으로는 인문학 강의에 집중하겠다며 수능 시장 '은퇴'를 선언했다.

13일 최씨가 소속된 사교육업체인 이투스교육을 통해 낸 입장 자료에 따르면 최씨는 "어제부로 이투스와의 계약을 해지했고 다른 사이트와 새로운 계약을 맺지도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제 17년 수능 강사의 자리에서 내려오고자 하며 그동안 정말 감사했다"며 "앞으로는 많은 사람에게 어렵고 딱딱한 인문학을 쉽고 재미있게 전달하며 대중화에 힘쓰는 강사가 되겠다"고 말했다.

최씨는 "대중 인문학과 수능 강의를 병행하면서 오랫동안 갈등을 느꼈다"며 "여러분의 일생을 건 강의만큼은 실수를 해서는 안된다는 생각에 잠 못 이룬 적도 많았고 고민 끝에 어렵게 결심했다"고 수능 강의 은퇴 배경을 설명했다.

최씨는 수능 강의를 올해까지만 하고, 앞으로는 인문학강의 사이트 '오마이스쿨'과 TV 강의를 통해 인문학 강의에 집중할 계획이다.

케이블채널 tvN의 특강 프로그램 '어쩌다어른'에도 출연중인 최씨는 최근 또다른 스타강사 설민석 씨와 함께 '댓글알바' 의혹으로 한 학부모 단체로부터 고발을 당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이투스 측은 "소속 강사 명예를 훼손하고 업무방해를 일삼았다"며 해당 학부모 단체를 맞고발한 상태다.

se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7/04/13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